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763)  |  추천 및 재미 (15)  |  자료실 (16)  |  끄적거림 (421)  |  시나리오 (757)  |  드라마 대본 (248)  |  

2019년 04월 22일
내 자신을 깨어야 삶에서 성공한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초겨울, 노숙자의 독백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34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861548313797




초겨울, 노숙자의 독백

어디서 어떻게 끝낼 것인가...
시작은 희미한 점처럼 기억조차 없다.
내일 내일....
수척해져 버리는 나....
시간은 바람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자기 갈 곳을 향해 말없이 불어간다.

홀로 선 길에 나무조차 보이지 않는다.
그 푸르렀던 것은 찬기로 가득하고
쥔 손에 맺힌 차가운 땀줄기
뒤를 보아도 한숨, 앞을 보면 눈물이구나...

어릴 적 혼자 던져진  그 막막함 속,
맞고 좌절하고 온갖 굴욕에 설움..
더이상 세상을 헤맬 자신이 없고
흙탕물 가득한 비포장 도로에는 차도 지나지 않는다.

점점 썩어 문드러져가는 용기와 열정..
비상은 산꼭대기에 걸리고
비와 바람 사이, 초겨울 한기가 불어와
사정없이 뼈를 발라가고 있다.

아프고, 시리고, 쓰리고,
더러운 옷가지의 설움..
더더욱 깊어질 나의 인생살이에
단지 그 한장의 이불만 있었으면....

| |


      1 page / 14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17 날림 시 walk in silence 바다아이 7
416 날림 시 바다아이 6
415 날림 시 ... 바다아이 9
414 날림 시 바다아이 35
413 날림 시 . 바다아이 52
412 날림 시 바다아이 57
411 날림 시 바다아이 56
410 날림 시 바다아이 58
409 날림 시 바다아이 84
408 날림 시 바다아이 86
407 날림 시 바다아이 112
406 날림 시 2 바다아이 150
405 날림 시 , ... 바다아이 151
404 날림 시 . 바다아이 160
403 날림 시 바다아이 144
402 날림 시 바다아이 145
401 날림 시 , 바다아이 162
400 날림 시 . 바다아이 136
399 날림 시 바다아이 145
398 날림 시 바다아이 138
397 날림 시 바다아이 147
396 날림 시 바다아이 144
395 날림 시 바다아이 157
394 날림 시 , ... 바다아이 131
393 날림 시 () 바다아이 154
392 날림 시 바다아이 146
391 날림 시 바다아이 146
390 날림 시 바다아이 158
389 날림 시 for justice 바다아이 150
388 날림 시 , .... 바다아이 133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New Jersey  실행시간 : 0.02745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