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778)  |  추천 및 재미 (44)  |  자료실 (18)  |  끄적거림 (448)  |  시나리오 (757)  |  드라마 대본 (248)  |  

2019년 06월 26일
좀 더 절제 해야 한다. 내일은 두 배의 이자가 날 기다릴 것이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날개에 얹은 팔은 언젠가는 부러지고 만다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306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171548852311




날개에 얹은 팔은 언젠가는 부러지고 만다

유유히 나는 갈매기 떼를 부럽다고 바라보지 마라
네가 새가 되어 날기까지는 노력없이 품지 말아라.
손에 물끼 하나 끼얹지 않고 눈을 흘기다가는
언젠가는 운석 높이 만큼 날아 땅으로 곤두박질치고 말 것이다.

먼 거리 가려면 튼튼한 어깨의 강한 힘이 필요한 법
의욕과 번개쳐진 콩만 가지고는 날아갈 수는 없다.
충분한 추락과 재발한 상처의 회복만이 길인 것
후벼파는 쑤심과 쓰림에 부디 포기하지는 말아라.

날개에 얹은 팔은 언젠가는 부러지고 만다.
우연히라도 얻은 행운에 몸을 맡기진 말아라.
스스로 날아올라 강한 공기의 파음이 느껴질때까지
뚫고 나온 새살과 날개의 고통을 충분히 잊지는 말자.

누구나 다 날기 위해 그정도의 아픔은 가지고 사는 법
오리가 되어 땅을 날으는 것을 나쁘다 말하지 말아라.
때가 되면 자태를 뽐내며 하늘로 날아가는 것이니
그저 시간의 올가미에 걸려 요행과 성급함을 품지는 말자.

| |


      1 page / 15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35 날림 시 ... 바다아이 6
434 날림 시 ... 바다아이 6
433 날림 시 바다아이 15
432 날림 시 . 바다아이 54
431 날림 시 바다아이 62
430 날림 시 바다아이 52
429 날림 시 바다아이 47
428 날림 시 바다아이 96
427 날림 시 () ... 바다아이 90
426 날림 시 바다아이 93
425 날림 시 바다아이 89
424 날림 시 . 바다아이 120
423 날림 시 ... 바다아이 125
422 날림 시 바다아이 132
421 날림 시 바다아이 136
420 날림 시 . 바다아이 129
419 날림 시 바다아이 125
418 날림 시 . 바다아이 137
417 날림 시 walk in silence 바다아이 175
416 날림 시 바다아이 156
415 날림 시 ... 바다아이 182
414 날림 시 바다아이 169
413 날림 시 . 바다아이 213
412 날림 시 바다아이 213
411 날림 시 바다아이 211
410 날림 시 바다아이 206
409 날림 시 바다아이 229
408 날림 시 바다아이 261
407 날림 시 바다아이 264
406 날림 시 2 바다아이 314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New Jersey  실행시간 : 0.02879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