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06)  |  추천 및 재미 (77)  |  자료실 (17)  |  끄적거림 (467)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19년 10월 20일
어리석은 자와 오래 말하지 말고 달라면 주고 떼쓰면 져주어라. 먼 훗날 그는 여전히 그 자리에서 어리석은 짓을 반복하고 있겠지만 너는 그런 자와는 더 이상 이야기할 필요가 없어질 것이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소풍...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05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281569284784




소풍...

웃었다
아침이 있었고
밤도 있었고
덩그런 별 하나
희미하지만 보이기는 함

밥도 먹고
조금의 군것질
사고픈 물건 가끔 사고
그리고 소소한 일상

주어진 길에
작은 쟁기질
흘리는 땀 아래 누런 자국들...
그리고 고향냄새

때로 치이는
사람칼....
흘리는 눈물 뒤로는
보이지 않는 손의 토닥거림..

그래서 산다.
주신 여행 감사해야지...
주어진 사명하나
나눌 거 나누고
웃을 거 웃으며
그렇게 살아가야지...

놓은 손과
떨군 고개에서의 자유
지금과 오늘에
너무나 감사하구나

바람이 차갑다
하얀 길 다시 열어주시나 보다
뽀드득 소리 행복하겠지
그리곤 다시 노란 살랑바람이 다시 일겠지...

초록을 거쳐 다시 붉은 물결
그렇게 돌고 돌아
이마에 훈장 짝대기 늘어가는 것...

부디 때가 되면 위에서 부르시길 희망함....
 

| |


      1 page / 16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52 날림 시 .... 바다아이 61
현재글 날림 시 ... 바다아이 106
450 날림 시 바다아이 92
449 날림 시 ... 바다아이 111
448 날림 시 ... 바다아이 111
447 날림 시 3 바다아이 151
446 날림 시 .... 바다아이 227
445 날림 시 2 바다아이 246
444 날림 시 ... 바다아이 241
443 날림 시 .... 바다아이 276
442 날림 시 바다아이 339
441 날림 시 바다아이 354
440 날림 시 바다아이 330
439 날림 시 바다아이 389
438 날림 시 바다아이 379
437 날림 시 바다아이 371
436 날림 시 ... 바다아이 371
435 날림 시 ... 바다아이 467
434 날림 시 ... 바다아이 437
433 날림 시 바다아이 369
432 날림 시 . 바다아이 461
431 날림 시 바다아이 498
430 날림 시 바다아이 461
429 날림 시 바다아이 439
428 날림 시 바다아이 528
427 날림 시 () ... 바다아이 516
426 날림 시 바다아이 544
425 날림 시 바다아이 519
424 날림 시 . 바다아이 537
423 날림 시 ... 바다아이 558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서울 Amazon Lightsail  실행시간 : 0.01731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