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입만 나불거리고 행동하지 않는 야당을 규탄한다.'
전체검색 :  
이번주 로또 및 연금번호 발생!!   |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알림 (16)  |  여러가지 팁 (1055)  |  추천 및 재미 (151)  |  자료실 (22)  |  
시사, 이슈, 칼럼, 평론, 비평 (588)  |  끄적거림 (128)  |  문예 창작 (705)  |  바람 따라 (6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살인!

날림 시 (705)

    날림 시

날림 시 - 마음자세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8904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251592119296




마음자세

이제는 덤덤히 일어서리라.
이제는 꿈을 꿈으로 남기지 않으리라

깨어나면 부딪쳐야 할 현실이 있지만
분명 허락된 시간에서 등불이 다시 살아날 것이다.
온유한 사람에게서 스치는 미소 하나
사람도 꿈도 잔잔하게 흘러가리라 믿는다.

낮에는 이불을 개고
온 몸을 계곡 삼아 물이 흘러야 한다
깨어나 옷도 잘 갖추어 입고
경건히 오늘에 감사 하리라

터질 것 같은 홍시 하나도
대롱대롱 매달려 버티고 있지 않나.
매몰찬 계절에도
가끔은 빛이 내려와 눈을 녹인다.

어떤 일이든
스스로 죽지 않으면 살게 되어 있다.
시간은 아픔을 넘어 멀어져 가겠지만
수차례 밟힌 떼도 살아가고 있지 않은가...

고통은 시작과 끝의 무수한 점들이다.
끝이 없을 것 같은 상처도 잠시는 지나갈 것이고
쓰린 가슴 사이로 자라나는 주름들에게서
우리의 봄은 언제나 오고 또 지나가가는 철새로 남아있다.

너무 아프게 버티지 말자.
너무 짖이겨 스스로 상처내지는 말자.

| |





      1 page / 24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705 날림 시 . 바다아이 76
704 날림 시 . 바다아이 77
703 날림 시 .... . 바다아이 266
702 날림 시 ... . 바다아이 216
701 날림 시 . 바다아이 323
700 날림 시 . 바다아이 342
699 날림 시 ... 바다아이 321
698 날림 시 .. 바다아이 399
697 날림 시 . 바다아이 419
696 날림 시 .... 바다아이 406
695 날림 시 ... 바다아이 522
694 날림 시 .. ... .... 바다아이 534
693 날림 시 [] 2 바다아이 524
692 날림 시 . 바다아이 618
691 날림 시 ... 바다아이 545
690 날림 시 ... 바다아이 649
689 날림 시 .. 바다아이 707
688 날림 시 2... 바다아이 722
687 날림 시 ... 바다아이 727
686 날림 시 . 바다아이 617
685 날림 시 . 바다아이 554
684 날림 시 바다아이 688
683 날림 시 ... 바다아이 604
682 날림 시 ... 바다아이 670
681 날림 시 . 바다아이 704
680 날림 시 ... 바다아이 619
679 날림 시 2 바다아이 541
678 날림 시 . 바다아이 717
677 날림 시 ... 바다아이 630
676 날림 시 ... 바다아이 823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Ubuntu + GoLang + PostgreSQL + Mariadb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5617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