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검찰공화국, 부패공화국... 윤석열은 내려와라... 그리고 수사 받아라... 당신은 대통령을 할 자격이 없다.'
전체검색 :  
이번주 로또 및 연금번호 발생!!   |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알림 (16)  |  여러가지 팁 (1054)  |  추천 및 재미 (150)  |  자료실 (22)  |  
시사, 이슈, 칼럼, 평론, 비평 (581)  |  끄적거림 (126)  |  문예 창작 (702)  |  바람 따라 (6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살인!

날림 시 (702)

    날림 시

날림 시 - 걸어가다.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7261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931591784971




걸어가다.

지나간 낙엽은 이미 땅의 일부가 되어 있다.
들춰내 털어봐야 가슴만 미어질 뿐...
잠든 영혼을 깨우지 마라.
이미 너의 숨은 저 땅 깊이 자리잡은지 오래...
그제의 기억은 더이상 자신의 삶이 아닌
남겨진 툇마루의 오랜 추억일 뿐...

**

튀어오르지 마라.
고개를 떨구지도 말고...
그저 다소곳이 걷고 걸어
벙어리의 새색시로 길이 남거라.

몸을 스치는 바람은 물결로 흘려보내고
쥔 손의 함숨은 그만, 힘을 빼어 내어주어라.
수만번의 빛으로 지구에 닿았을 햇빛은
잠시 어딘가 닿음으로 더이상 자신을 기억하지 않는다.

우리 또한 그렇게 왔다, 그렇게 사라져가야 한다.
피와 눈물은 값진 금은보화보다 낫지만
그것마저 불어간 어딘가의 공간으로 사라져 가야만 한다.
길 모퉁이 잠시 휴식, 그늘막 밖으로 나는,
그렇게 또다시 길을 걸어가야만 한다.
 

| |





      1 page / 24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702 날림 시 ... . 바다아이 11
701 날림 시 . 바다아이 132
700 날림 시 . 바다아이 115
699 날림 시 ... 바다아이 127
698 날림 시 .. 바다아이 149
697 날림 시 . 바다아이 176
696 날림 시 .... 바다아이 167
695 날림 시 ... 바다아이 282
694 날림 시 .. ... .... 바다아이 306
693 날림 시 [] 2 바다아이 313
692 날림 시 . 바다아이 349
691 날림 시 ... 바다아이 335
690 날림 시 ... 바다아이 393
689 날림 시 .. 바다아이 449
688 날림 시 2... 바다아이 468
687 날림 시 ... 바다아이 481
686 날림 시 . 바다아이 418
685 날림 시 . 바다아이 396
684 날림 시 바다아이 501
683 날림 시 ... 바다아이 412
682 날림 시 ... 바다아이 464
681 날림 시 . 바다아이 518
680 날림 시 ... 바다아이 462
679 날림 시 2 바다아이 378
678 날림 시 . 바다아이 526
677 날림 시 ... 바다아이 464
676 날림 시 ... 바다아이 614
675 날림 시 . 바다아이 488
674 날림 시 ... 바다아이 490
673 날림 시 . 바다아이 479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Ubuntu + GoLang + PostgreSQL + Mariadb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5273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