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대한민국이 더이상 발전하지 못하는 것은 부패한 언론들의 쓰레기짓 때문이다.'
전체검색 :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알림 (12)  |  여러가지 팁 (1001)  |  추천 및 재미 (140)  |  자료실 (22)  |  
시사, 이슈, 칼럼, 평론, 비평 (249)  |  끄적거림 (90)  |  문예 창작 (615)  |  바람 따라 (64)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날림 시 (615)

    날림 시

날림 시 - 강가에 누워...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382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Grxc1I6NB5G-




강가에 누워...

기억은 사람을 힘들게 한다.
쌓이고 쌓여 어느날 문득 생각나는 것들의 쓰라림..
아프다 못해 파고든다.

바람이 훑고 지나간 자리..
칼날같은 기억의 습작...
정신 차리면 크게 몰아치는 철썩 거리는 물결...

잊는 수 밖에..
떠올리지 않는 것도 노력이니까..
시간이 흐르면 이곳도 과연 말라갈까.....

큰 태풍 뒤로 수십번의 가을, 겨울, 봄이 지나갔다...
그 비내리던 여름마저 지나치고...
살아는 있는 나...

아무도 없는 바람 저 멀리
사람 하나와 먼지들이 멀어져 간다.
생각없는 주름이 흐르고...

누운 풀 옆 날리는 민들레씨 조금...
따사히 내리는 햇살에 외로움이 스쳐간다..
노오란 오후의 개나리 같은 길가... 그리고 개구리 울음들...
이렇게 나는 살아가는 것이겠지....
 

| |


      1 page / 21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615 날림 시 [] 바다아이 11
614 날림 시 . 바다아이 12
613 날림 시 . 바다아이 12
612 날림 시 ... 바다아이 76
611 날림 시 ... 바다아이 88
610 날림 시 2... 바다아이 83
609 날림 시 .... 바다아이 90
608 날림 시 .. 바다아이 90
607 날림 시 ... 바다아이 80
606 날림 시 ... 바다아이 91
605 날림 시 ... 바다아이 82
604 날림 시 .. 바다아이 86
603 날림 시 2... 바다아이 95
602 날림 시 ... 바다아이 128
601 날림 시 ... 바다아이 131
600 날림 시 2 바다아이 110
599 날림 시 .. 바다아이 128
598 날림 시 . 바다아이 119
597 날림 시 . 바다아이 204
596 날림 시 ... 바다아이 191
595 날림 시 . 바다아이 194
594 날림 시 [] ... 바다아이 193
593 날림 시 ... 바다아이 206
592 날림 시 ... 바다아이 216
591 날림 시 . 바다아이 1773
590 날림 시 바다아이 177
589 날림 시 . 바다아이 239
588 날림 시 !!! 바다아이 225
587 날림 시 ... 바다아이 223
586 날림 시 . 바다아이 227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Ubuntu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5238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