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책임지지 않는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입만 벌리면 거짓말.. 범죄 의혹 한트럭... 자신들의 범죄 의혹을 철저히 숨기는 윤석열 정부를 탄핵하자.'
전체검색 :  
이번주 로또 및 연금번호 발생!!   |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알림 (15)  |  여러가지 팁 (1049)  |  추천 및 재미 (150)  |  자료실 (22)  |  
시사, 이슈, 칼럼, 평론, 비평 (578)  |  끄적거림 (123)  |  문예 창작 (697)  |  바람 따라 (6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살인!

날림 시 (697)

    날림 시

날림 시 - 떠오르다.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615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49USxdOxk1nX




떠오르다.

떨어지는 낙엽에 한줄 두줄 베어지는 느낌이란...
먼산 바라보다 문득 아파지는 나의 가슴
이미 지나간 버스 뒤로 스물스물 피어오르는 연기.

나는 어찌 살아가란 말인가...
밟아도 사라지지 않고
눈을 감아도 지나가는 기억...

아무 시련도 없는 어린아이 앞에서
너무나 검어버린... 나의 옷깃이여...

**

살고 싶다고 수차례 말했지만
숨 하나 올려놓고는 갖은 고문으로 핍박하는 세월의 아픔들..

언제쯤 날아갈 수 있을까..
스스로 뛰어내릴 수 없는 낭떠러지 위에서
삶은 위태위태 이것도 저것도 아니게 숨을 힘겹게도 쉬어가고 있구나...

기억의 지우개는 바람의 꽃가루로 날아가고 있는 중인데
잡을 것도 없는 허우적대는 양손이 그저 무색하구나..

제발 좀 잊혀졌으면....
지쳐버린 나의 속이 평상의 가을로 남아 아주 조금씩 잠이 들어가고 있다.

 

| |





      1 page / 24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697 날림 시 . 바다아이 41
696 날림 시 .... 바다아이 36
695 날림 시 ... 바다아이 152
694 날림 시 .. ... .... 바다아이 170
693 날림 시 [] 2 바다아이 193
692 날림 시 . 바다아이 211
691 날림 시 ... 바다아이 197
690 날림 시 ... 바다아이 234
689 날림 시 .. 바다아이 288
688 날림 시 2... 바다아이 333
687 날림 시 ... 바다아이 323
686 날림 시 . 바다아이 286
685 날림 시 . 바다아이 289
684 날림 시 바다아이 338
683 날림 시 ... 바다아이 307
682 날림 시 ... 바다아이 303
681 날림 시 . 바다아이 361
680 날림 시 ... 바다아이 343
679 날림 시 2 바다아이 271
678 날림 시 . 바다아이 380
677 날림 시 ... 바다아이 350
676 날림 시 ... 바다아이 407
675 날림 시 . 바다아이 403
674 날림 시 ... 바다아이 372
673 날림 시 . 바다아이 360
672 날림 시 . 바다아이 442
671 날림 시 . 바다아이 424
670 날림 시 . 바다아이 554
669 날림 시 .... 바다아이 423
668 날림 시 ... 바다아이 498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Ubuntu + GoLang + PostgreSQL + Mariadb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4541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