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88)  |  추천 및 재미 (154)  |  자료실 (20)  |  끄적거림 (520)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09월 27일
부모의 희생을 담보로 인생을 살지 말라.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굴레를 벗어나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503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371591780544




굴레를 벗어나

어디에 있다는 것은
자리의 착각이다.
낯선곳에 대한 이질감...
그것도 잠시 뿐인 것..
최적화 된 둥근 원 안에 갇혀
편안함을 느낀다면 세상은 너무 작다.
그 원 밖이 나의 집이라 생각하면
어디서 무엇으로 서 있던 간에 두려울 것이 없다.
초조함도, 당장 일어날 일에 대한 걱정도
작은 원 안에 미련을 버린다면 아무 의미없는 작은 현상인 것...

걸어나가라.
집은 스스로 만든 굴레이고 그 문지방 하나 건너면
크고 큰 파도 위에 거대한 배를 띄운 저 먼 바다의 항해사가 된다.
고동 소리 요란할 필요는 없지만
설사 그렇다한들 그 누구하나 뭐라 할 사람 없는 법.
때로 생각은 두려움으로 흘러가겠지만
그 아무것도 아닌 터치 하나로 몸은 스스로 나아가고 있을 것이다.
한 발 디딜 때마다 느껴지는 사람 시선의 풍경은 잊어라.
지금 이 순간 서 있는 가시 방석같은 자리가 싫다면 또다시 떠나면 그만인 것.

편하다 느끼는 것들이
스스로를 옭아매는 사슬인 것을 깨닫는 순간
사람은 더이상 머무를 필요가 없어진다.
지난 세월이 후회로 가득차버린 절망이라면
더이상 지체할 필요도 없고 기다릴 이유가 없다.
발을 떼어 어디론가 나아가지 않고 정체되어 썩을 바엔
잊고 버리고 또 다른 곳에 작은 씨앗을 키우는 편이 낫다.
최소한 무엇가 해보지 않고 어딘가 가 보지 않고 우리,
그저 낡은 종이장에 무기력으로 기록되어지지는 말자.

사람은 걸어야 하고
때로 뛰어야 할 때도 있으며
없는 자리에 말없이 서 있어야 할 필요도 있다.
그리고 다른 고지에서의 야유도 있을 것....
그러나 딛고 또 딛는 발꿈치에는
그만한 흙의 값어치가 남아 있으며
먼 훗날 갈아신은 신발에는 왁스칠 가득한
성스러운 반짝임도 남아 있을 것이다.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91 날림 시 ... 바다아이 37
490 날림 시 ... . 바다아이 86
489 날림 시 . 바다아이 88
488 날림 시 바다아이 268
487 날림 시 ... 바다아이 312
486 날림 시 바다아이 319
485 날림 시 ... 바다아이 343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344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350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364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401
480 날림 시 바다아이 397
479 날림 시 .. 바다아이 414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434
477 날림 시 바다아이 399
476 날림 시 바다아이 402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386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383
473 날림 시 바다아이 423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546
471 날림 시 바다아이 547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562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578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572
467 날림 시 바다아이 614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617
465 날림 시 . 바다아이 630
464 날림 시 [] 바다아이 625
463 날림 시 ... 바다아이 744
462 날림 시 ... 바다아이 749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vultr.com 서울  실행시간 : 0.0405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