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88)  |  추천 및 재미 (153)  |  자료실 (20)  |  끄적거림 (520)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09월 24일
주위가 너무 깜깜 하니까.. 지금 켤 수 있는 불부터 하나하나 켜도록 하자. 그렇게 하나씩 켜 나아가다 보면 어느날 조금씩 길이 보이게 될 것이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허탈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563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371591783668




허탈

떨어지는 낙엽처럼
버리고 산다.

남겨진 흔적에
쓰레기 청소부는 괴롭다.

지난 날의 시간이
누군가에게는 귀찮은 일

조심해 살자 다짐을 해도
하루하루 버려지는 세월들

수두룩한 잔쓰레기 안에
후회가 쌓인다.

긁어도 깊이 박혀
삼지창 가져다 긁어대야 하는

썩어서 거름조차 되기전에
귀찮은 일이 되어 버리고마는...

붉은 피같고 오렌지 같은 기억이
땅에 떨어져 거무스름해져 간다.

못난 삶에 괴로움조차
또다시 바람 한켠에 날리고

길 한켠 오물로
오늘 하루가 다시 버려지고 있다.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91 날림 시 ... 바다아이 7
490 날림 시 ... . 바다아이 33
489 날림 시 . 바다아이 33
488 날림 시 바다아이 241
487 날림 시 ... 바다아이 288
486 날림 시 바다아이 288
485 날림 시 ... 바다아이 312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308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306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326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367
480 날림 시 바다아이 356
479 날림 시 .. 바다아이 386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399
477 날림 시 바다아이 367
476 날림 시 바다아이 372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355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356
473 날림 시 바다아이 397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512
471 날림 시 바다아이 518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509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536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541
467 날림 시 바다아이 585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589
465 날림 시 . 바다아이 600
464 날림 시 [] 바다아이 597
463 날림 시 ... 바다아이 708
462 날림 시 ... 바다아이 721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vultr.com 서울  실행시간 : 0.04388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