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88)  |  추천 및 재미 (154)  |  자료실 (20)  |  끄적거림 (520)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09월 25일
말이 많다는 것은 무언가 자신의 부족함을 감추기 위한 행동이다. 진정 풍요로운 사람은 애써 말할 이유를 느끼지 못한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사람이다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535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181591859604




사람이다

완전하지 않기에 사람이다
그렇기에 사람이다
대가를 치룰 것을 알아도
결국엔 그것을 하고 마는
사람은 결국 사람이다

욕구에 젖어 헐떡이듯 미친짓을 하는
알면서도 챙피한 줄 모르고
그렇게 행하는 것이 사람이고
그것에서 즐거움을 찾는다

성인군자인척 나는 고귀한 척해도
뒤돌아 다른 행동을 하곤 아닌척해 버리는
나는 그래서 사람이고 또 사람이다
위군자 같은 내가 바로 그 사람이다

낮과 밤이 생각이 다르고
오늘과 내일이 불안정한
그게 사람이고 나는 사람이다

실수를 합리화하고
남의 관용을 짓밟아 놓는
그래서 사람이고 역시 사람이다

결국 모든 일에는 값을 치룬다는 사실
눈물 끝에 알아도 오늘도 사람짓을 하고
미친짓을 한다
내일이 어떨지 모레가 어떨지
꿈은 어디고 나는 어딘지
사는게 무어고 사람은 무엇인지
그래서 사람이고 나는 고민이다

욕정과 욕망, 질투와 거만의 끝은 어딘지
떨어질 절벽은 있기나 한지
선의 기준도 모호하고 내가 왜 사나 싶은..
겸손과 관용 그리고 인내와 베품...

별이 져도 생각은 멈추질 않고
늦도록 지쳐가는 하루
사람은 사람이고 나는 도망쳐 수풀에 숨어
그저 다른 나로 하루를 보내고 싶다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91 날림 시 ... 바다아이 22
490 날림 시 ... . 바다아이 65
489 날림 시 . 바다아이 61
488 날림 시 바다아이 262
487 날림 시 ... 바다아이 303
486 날림 시 바다아이 309
485 날림 시 ... 바다아이 328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329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329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349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390
480 날림 시 바다아이 378
479 날림 시 .. 바다아이 402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417
477 날림 시 바다아이 388
476 날림 시 바다아이 389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371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373
473 날림 시 바다아이 412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532
471 날림 시 바다아이 535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539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556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561
467 날림 시 바다아이 601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605
465 날림 시 . 바다아이 619
464 날림 시 [] 바다아이 615
463 날림 시 ... 바다아이 727
462 날림 시 ... 바다아이 738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vultr.com 서울  실행시간 : 0.05228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