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97)  |  추천 및 재미 (159)  |  자료실 (20)  |  끄적거림 (52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11월 24일
두려움과 고통을 즐길 줄 알아야 한다. 문제에서의 도피는 또다시 같은 문제를 양산하곤 한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자살생각3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1750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561591784924




자살생각3

언제까지 빛바랜 살구로 매달려 있어야 하나
사람은 충분히 소중하고 사랑스러우며
던지는 창에 맞을 이유는 하당 없는 것인데...

행복하지가 않다.
몰려오는 무너짐과 총알 세례....
간혹 거리는 흐늘거림.. 그리고...
나쁜 독침과 줬다피는 손 앞에서
나약해야만 하는 삶이란...

왜일까...
그 의문에 꼬리표를 달아보아도
비는 비대로
날은 날대로 저물고
천둥번개 하나에 세상이 두려워지는...

먼 바다 그리고 간척되는 마음..
말라가는 씨앗과 소금기 젖은 잡초...
저 먼 바다에 출렁거림과
오지 않는 파도에 슬픔
몇천만년이 걸릴지 모를 이 긴 기다림...

걷는 것도 싫다.
나아가야 배가 채워지는 나...
암덩이 가득 불구덩이 타오른다.
밟고 또 밟다 죄없는 풀벌레 죽이는 것도 지침...
이제 고만 부디 나를 잠들게 하고 싶다.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95 날림 시 . 바다아이 257
494 날림 시 .. 바다아이 370
493 날림 시 바다아이 388
492 날림 시 바다아이 445
491 날림 시 ... 바다아이 488
490 날림 시 ... . 바다아이 480
489 날림 시 . 바다아이 464
488 날림 시 바다아이 757
487 날림 시 ... 바다아이 806
486 날림 시 바다아이 860
485 날림 시 ... 바다아이 836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858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871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860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947
480 날림 시 바다아이 933
479 날림 시 .. 바다아이 924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956
477 날림 시 바다아이 937
476 날림 시 바다아이 941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966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918
473 날림 시 바다아이 951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1158
471 날림 시 바다아이 1179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1149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1172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1128
467 날림 시 바다아이 1074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1108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CentOS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9714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