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93)  |  추천 및 재미 (156)  |  자료실 (20)  |  끄적거림 (527)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10월 22일
어떤 문제를 보고 흥분하면 스스로만 힘들다. 해결 방법과 유유한 대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감정을 누른 이성적인 생각은 문제의 열쇠를 만든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암자에서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599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541592263176




암자에서

1.
막힌 벽은 없다만
흐르는 바람도 없구나.
선율 가득한 충만함도 사라지고
가느다란 손가락 하나로 산다.

뭔가 확..
굵고 강한....
세상이 흔들리는 강한 지진을 원하는가...
지나가는 나그네 하나 말이 없고
구멍난 양말 하나에
그저 서글프다.

2.
걷고 걸어 땅을 밟고
빛도 때로 마름..
어둠 가득...
산 저멀리 또다시 동이 트는 작은 소리...
여전히 산사는 말이 없구나..

숨 쉬는 것에 만족하며 산다.
별소리 속삭임에 운다.
긴 시간 소쩍새 울고 나면
깎은 머리에 더이상 새집은 없다...

얇게 피어 잎사귀 끝 이슬로 남아
다시 아침 밥상
나물 하나,
콩나물 한개
오늘이 시작되어 또다시 흘러가고 있구나.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95 날림 시 .  바다아이 2
494 날림 시 .. 바다아이 121
493 날림 시 바다아이 128
492 날림 시 바다아이 156
491 날림 시 ... 바다아이 238
490 날림 시 ... . 바다아이 232
489 날림 시 . 바다아이 240
488 날림 시 바다아이 476
487 날림 시 ... 바다아이 535
486 날림 시 바다아이 544
485 날림 시 ... 바다아이 551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589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583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575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631
480 날림 시 바다아이 620
479 날림 시 .. 바다아이 608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647
477 날림 시 바다아이 608
현재글 날림 시 바다아이 600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576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599
473 날림 시 바다아이 641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797
471 날림 시 바다아이 812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805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816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798
467 날림 시 바다아이 813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833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vultr.com 서울  실행시간 : 0.04156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