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81)  |  추천 및 재미 (142)  |  자료실 (19)  |  끄적거림 (50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20년 07월 10일
힘 빼고 부드럽게 편안하게 서두르지 않고 천천히 의식하지 말고.... 말없이.... 온유하게..... 바로 이것에 인생이 있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내리치기..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49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271592265683




내리치기..

어찌하든 쑤셔파
상처를 내고픈 사람 하나..
의도도 없고
의미도 없는 일...
눈을 흘기며 스스로 위안도 없는 일을 만든다.

돌아보면
바랜 책장의 마른 나뭇가지...
슬픔이 몰려 매번 미간의 주름으로 마무리한다.

왜.. 왜.. 왜일까..
분란의 끝은 사라진 사람들의 섬으로 남는다.
빛도 있고 어둠도 있는
그러나 홀로 선 바위 하나에 파도는 친다.

**

아작 난 손에서 피곤이 몰려온다.
털썩 주저앉은 다리
물거품 피어나는 모래를 지나
마저 꼬꾸라지는 몸뚱이여..

그리고 파도 그리고 암전...
철썩이는 소리....
마저 돌린 고개 뒤로
그는 더이상 말이 없다.

흐르는 눈물....
 

| |


      1 page / 17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84 날림 시 ... 바다아이 11
483 날림 시 ... 바다아이 10
482 날림 시 ... 바다아이 8
481 날림 시 . 바다아이 21
480 날림 시 바다아이 43
현재글 날림 시 .. 바다아이 50
478 날림 시 ... 바다아이 58
477 날림 시 바다아이 39
476 날림 시 바다아이 49
475 날림 시 ... 바다아이 35
474 날림 시 .. 바다아이 41
473 날림 시 바다아이 85
472 날림 시 . 바다아이 155
471 날림 시 바다아이 183
470 날림 시 [] 바다아이 171
469 날림 시 . 바다아이 190
468 날림 시 ... 바다아이 192
467 날림 시 바다아이 280
466 날림 시 . 바다아이 277
465 날림 시 . 바다아이 270
464 날림 시 [] 바다아이 283
463 날림 시 ... 바다아이 400
462 날림 시 ... 바다아이 395
461 날림 시 믿 바다아이 369
460 날림 시 ... 바다아이 363
459 날림 시 ... 바다아이 359
458 날림 시 ... 바다아이 507
457 날림 시 .... 바다아이 517
456 날림 시 .... 바다아이 541
455 날림 시 .. 바다아이 573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실행시간 : 0.02616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