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참사 일주일이 지났다.. 민주당은 눈치만 보며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 세월호 시즌2가 되어간다.. 뉴스가 사라지고 점점 잊혀지고 있다. 민주당의 방조 살인이 또 다시 시작되고 있다.'
전체검색 :  
이번주 로또 및 연금번호 발생!!   |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알림 (16)  |  여러가지 팁 (1055)  |  추천 및 재미 (151)  |  자료실 (22)  |  
시사, 이슈, 칼럼, 평론, 비평 (588)  |  끄적거림 (128)  |  문예 창작 (705)  |  바람 따라 (69)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살인!

날림 시 (705)

    날림 시

날림 시 - 새벽 깨어..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406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AjZtti-l_gmc




새벽 깨어..

쉽지 않다.
새벽 깨어나 이유없이 얻어맞던
그 어린날의 나..
개 같은 알바 사장의 얼굴이 지워지지 않는다.

푹 숙인 고개와 한숨....
얼굴을 잡아 땅에 쑤셔박고 의자로 내리쳤어야 했다.

가빠지는 숨에 스스로가 밉다.
흐르다 돌에 걸려 다시 옆으로 흘러가는 나뭇가지가 되지 못하는 나...

매번 그랬다.
우리 부모는 나에게 하느님의 얼굴을 선물해 주었으나.
나는 그것에 슬픔을 느낀다.

고요하다.
툭툭 빗소리의 운율
지금 저 위에 발쿵쿵 소리에 틀어놓았던 무언가를 끈다.

부질없다.
다시 아멘...
생각이 흘러 머리를 적시는 것이 싫다.
언젠가는 끝이 나야 하는 이것들...

조용히 가부좌를 틀어본다.
차소리는 암전
밤은 여전히 어둡고..
슬슬 또다시 잠이 오는구나...

사는 게 참...
쉽지 않다.


 

| |





      1 page / 24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705 날림 시 . 바다아이 83
704 날림 시 . 바다아이 84
703 날림 시 .... . 바다아이 269
702 날림 시 ... . 바다아이 221
701 날림 시 . 바다아이 327
700 날림 시 . 바다아이 345
699 날림 시 ... 바다아이 322
현재글 날림 시 .. 바다아이 407
697 날림 시 . 바다아이 422
696 날림 시 .... 바다아이 409
695 날림 시 ... 바다아이 529
694 날림 시 .. ... .... 바다아이 538
693 날림 시 [] 2 바다아이 528
692 날림 시 . 바다아이 621
691 날림 시 ... 바다아이 550
690 날림 시 ... 바다아이 652
689 날림 시 .. 바다아이 717
688 날림 시 2... 바다아이 735
687 날림 시 ... 바다아이 736
686 날림 시 . 바다아이 624
685 날림 시 . 바다아이 562
684 날림 시 바다아이 691
683 날림 시 ... 바다아이 609
682 날림 시 ... 바다아이 674
681 날림 시 . 바다아이 707
680 날림 시 ... 바다아이 625
679 날림 시 2 바다아이 544
678 날림 시 . 바다아이 718
677 날림 시 ... 바다아이 638
676 날림 시 ... 바다아이 827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Ubuntu + GoLang + PostgreSQL + Mariadb ]
서버위치 : 오라클 클라우드 춘천  실행시간 : 0.05801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