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804)  |  추천 및 재미 (75)  |  자료실 (17)  |  끄적거림 (467)  |  시나리오 (760)  |  드라마 대본 (248)  |  

2019년 10월 15일
아무리 생각해 봐도 저는 그냥 인간일 뿐이니깐 욕을 먹는건 당연한 거 였어요. 저도 당근 엄청 싫어하는데 당근은 저한테 잘못한거도 없으면서 싫음당하는 거잖아요 - 덕자전성시대
 




    날림 시

날림 시 - LAST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718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871548916708




LAST

두려운 것이 아니다
빛을 어둠으로 착각하려는 시간은
두려운 게 아닌 비겁한 짓이다
뿌연 안개가 좋다 이루말해도
나무늘보는 늘 비웃을 것이다

혼자 손가락 삿대질에 한심한 표정,
그러나 바람은
느지막이 오르는 나무늘보와 사람의 차이를 안다
단 한방울의 퐁당임에 아침이 오건만
그마저 눌러터진 엿가락으로 늘어지고 만다

나무 잎사귀에 숨어 이슬한잔은
결국 시간의 고리에 걸려 어깨를 짓누를 것이다
구석진 코너에 다가오는 그 마지막 어둠을 끝으로
더이상 사람에게 그 다음은 없을 것이다.

| |


      2 page / 16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22 날림 시 바다아이 537
421 날림 시 바다아이 575
420 날림 시 . 바다아이 559
419 날림 시 바다아이 545
418 날림 시 . 바다아이 546
417 날림 시 walk in silence 바다아이 614
416 날림 시 바다아이 569
415 날림 시 ... 바다아이 614
414 날림 시 바다아이 600
413 날림 시 . 바다아이 659
412 날림 시 바다아이 655
411 날림 시 바다아이 654
410 날림 시 바다아이 615
409 날림 시 바다아이 656
408 날림 시 바다아이 664
407 날림 시 바다아이 724
406 날림 시 2 바다아이 764
405 날림 시 , ... 바다아이 756
404 날림 시 . 바다아이 754
403 날림 시 바다아이 721
402 날림 시 바다아이 689
401 날림 시 , 바다아이 777
400 날림 시 . 바다아이 733
399 날림 시 바다아이 753
398 날림 시 바다아이 726
397 날림 시 바다아이 737
396 날림 시 바다아이 732
395 날림 시 바다아이 701
394 날림 시 , ... 바다아이 700
393 날림 시 () 바다아이 730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서울 Amazon Lightsail  실행시간 : 0.01931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