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HOME   |  여기는?   |  바다물때표   |  여러가지 팁 (781)  |  추천 및 재미 (53)  |  자료실 (18)  |  끄적거림 (456)  |  시나리오 (757)  |  드라마 대본 (248)  |  

2019년 07월 20일
말이 간사한 사람은 평생 친구가 없다. - 바다아이
 

    날림 시

날림 시 - 휴식
이 름 : 바다아이   |   조회수 : 399         짧은 주소 : https://www.bada-ie.com/su/?791548918901




휴식

나뭇가지를 스쳐 바람이 흔들린다.
스스한 가지의 부딪힘...
낯선 구석 어딘가에는 살아 숨쉬는 숨이 있다.

새의 지저귐에 심장은 숨을 쉰다.
살아가는 건지 살려가는 건지
사람이 많은 도시에도 숲은 있구나.

지나던 바람이 일제히 나무를 흔들어 놓는다.
소리밭 피어오르는 강한 기운에
가만있는 바다에도 바람이 스쳐간다.

뜨고지면 언제나 그 하나에 매달렸던 시간
가끔은 들고놨던 것에 자유가 필요한 법

입술 사이로 살은 삶이 번진다.
보조개는 없지만 양 입가에 꽃이 핀다.
필시 내일에선 잊혀져 가겠지만
틈 사이로 손 한개 밀어넣어는 짓이
오늘 그리 나쁘지는 않구나.

서있는 곳에 스산함이
바람을 담아 나에게로 온다.
깊은 숨 하나 깊이 들어가더니
무언가 가득 담아 밖으로 꺼내어 놓는다.

'아! 내가 살고 있구나. 지금'....

| |


      2 page / 15 page
번 호 카테고리 제 목 이름 조회수
412 날림 시 바다아이 290
411 날림 시 바다아이 296
410 날림 시 바다아이 294
409 날림 시 바다아이 319
408 날림 시 바다아이 336
407 날림 시 바다아이 357
406 날림 시 2 바다아이 406
405 날림 시 , ... 바다아이 401
404 날림 시 . 바다아이 411
403 날림 시 바다아이 379
402 날림 시 바다아이 373
401 날림 시 , 바다아이 408
400 날림 시 . 바다아이 390
399 날림 시 바다아이 394
398 날림 시 바다아이 396
397 날림 시 바다아이 406
396 날림 시 바다아이 405
395 날림 시 바다아이 367
394 날림 시 , ... 바다아이 372
393 날림 시 () 바다아이 389
392 날림 시 바다아이 377
현재글 날림 시 바다아이 400
390 날림 시 바다아이 412
389 날림 시 for justice 바다아이 431
388 날림 시 , .... 바다아이 385
387 날림 시 바다아이 430
386 날림 시 바다아이 402
385 날림 시 바다아이 409
384 날림 시 바다아이 359
383 날림 시 바다아이 388
| |






Copyright ⓒ 2001.12. bada-ie.com. All rights reserved.
이 사이트는 리눅스에서 firefox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기타 브라우저에서는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 FreeBSD + GoLang + PostgreSQL ]
서버위치 : New Jersey  실행시간 : 0.02856
to webmaster... gogo sea. gogo sea.